Untitled Document
 
작성일 : 18-11-08 23:50
completed 이룰수 없는 꿈을 꾸고 이길수 없는 적과 싸우며이룰수 없는 사랑을 하고 견딜 수 없는 고통을 견디고잡을수 없는 저 하늘의 별도 잡자-세르반테스[연애의 맛] 황미나 "오빠는 나를 좋아하지 않아"..김종민과...
 글쓴이 :
조회 : 0  
기상캐스터, 빛나는 미모 자랑하는 동생 공개…‘비주얼 자매네’ ‘연애의 맛’ 김종민, 황미나의 정성가득 생일상에 눈물…“초등학교 이후 처음” [원본 기사 보기]연애의맛 김종민 낚시터 천명훈 황미나 패딩 보양 닭백숙 이필모 서수연 부산 남포동 광어회 공개 연애 선언 친구 응석 보양식 구준엽 오지혜 자전거 맛집...앞에서 공개연애 선언! …친구들의 압박 면접에 대처하는 ‘필연 커플’의 자세... 11시 연애의 맛 연출 이국용, 김주연, 임소정, 라수빈 출연 최화정, 박나래, 김종민...'연애의 맛' 기상캐스터 황미나, 김종민 생일상 공개! '연애의 맛' 기상캐스터 황미나, 김종민 생일상 공개!, '연애의 맛' 기상캐스터 황미나, 김종민 생일상 공개!...'연애의 맛'에서는 세 커플이 각자 바닷가에서 데이트를 즐기는 모습이 공개되었습니다. 이날 게스트로 출연한 신지씨는 '연애의 맛'에서 보여지는 김종민씨의 모습에...그러나 실제로 김종민은 황미나에 대한 감정이 싹트고 있지만, 공개 연애로 인해 황미나가 짊어질 꼬리표가 걱정됐던 것. 서로에 대한 오해로 거리감이 생긴 두 사람의...1일 방송된 TV CHOSUN '연애의 맛'에는 김종민과 황미나가 서로의 진심에 대해 털어놓는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연애의 맛' 게스트로 출연한 신지는 시작부터 김종민의...프로그램 <연애의 맛> 김종민 X 이필모 X 김정훈, 세 커플의 서로 다른 ‘사랑의... 정훈 깜짝선물 공개! To 정훈~ 깜짝 선물? 부끄러움에 속사포랩 발사!! 김진아가 첫...ㅜ 그러나 실제로 김종민은 황미나에 대한 감정이 싹트고 있지만, 공개 연애로 인해 황미나가 짊어질 꼬리표가 걱정됐던 것! 서로에 대한 오해로 거리감이 생긴 두...비법 공개…‘운동하는 여자’ ‘연애의 맛’ ‘김종민♥’ 황미나 기상캐스터, 완벽 미모 뽐내는 일상 공개…“memory” ‘연애의 맛’ 김정훈 소개팅녀 김진아, 나이...
문제는 목적지에 얼마나 빨리 가느내가 아니라 그 목적지가 어디냐는 것이다.-메이벨 뉴컴버 세이코는 대답도 못하고 더욱 얼굴을 붉히며 고개를 숙였다. 자신을 위해 일본어를 배운다는 말에 너무나 부끄럽고 행복했기 때문이었다. 별수 있는가. 한국어를 잘 모르니 나름대로 알아서 해석할 수 밖에…… 세이코가 일본으로 돌아간 뒤 서연은 할아버지에게 일본어를 배우고 싶다고 말했고 영어도 그렇고 일본어까지 배우려 하자 어린 나이게 기특하다며 지원을 아끼지 않았다. 서연은 세이코가 한 말을 힘들때마다 기억하면서 독하게 공부를 했다. 약 일년정도의 시간이 지난뒤 일본어 역시 영어를 배울때 만큼이나 주위 사람들을 놀라게 했다. 일본 현지인과 비슷한 수준으로 익힌 뒤 할아버지가 사업차 일본을 방문할 때 세이코를 찾아갔다. 다츠무라 회장은 1년전에 서연을 처음 보았을때는 전혀 일본어를 하지 못했던걸 생각하고 자신의 앞에어 유창하게 일본어를 하고 있는 서연을 보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그리고 세이코 역시 서연의 변화에 놀라워 하면서 자신을 위해 열심히 노력한 그의 마음을 생각하니 감동이란 마음의 물결이 몰려왔다. 서연은 자신에게 1년전에 말했던걸 지금 지켜달라고 세이코에게 요구했고 세이코는 자신의 할아버지에게 서연과 약혼시켜 달라고 부탁했다. 서연은 세이코가 자신과 약혼을 생각한다는 말에 1년전에 말했던거완 다르다고 따졌으나 세이코와의 대화를 하면서 세이코가 자신의 말을 잘못 알아들었다는 사실을 뒤늦게 알고는 세이코의 면전에서 화를 낼수 없었다. 본능적으로 왠지 여자에게는 화를 내면 좋을거 없다는 생각이 들었기 때문이었다. 침착하게 한번 웃어주고는 곧장 집으로 돌아가 다신 세이코를 보지 않겠다는 다짐을 했다. '남이 해주는게 아닌 자신이 직접 해야 된다' 라는 생각을 가진체…… 그렇게 몇 개월이 지난 뒤 서연은 공부도 중요하지만 대인관계 역시 중요하다는 할아버지의 말을 따라 주변에 있는 한국에서 고위층 자녀들만 다닌다는 조기교육 시스템을 운영하고있는 아카데미를 다니게 되었다. 그곳에서의 생활역시 서연에게서 나오는 분위기나 외모에 또래 아이들이 상당수 따르게 되었고 특히나 여자들에게 둘러쌓여 생활을 하게 되었다. 아이들은 여전히 같이 어울리자고 성화였고 서연은 아이들과는 나름대로 놀긴 하지만 자신과는 왠지 맞지 않은 생각에 마음을 줄 수는 없었다. 아이들이 생활하고 말하고 생각하는 모습들을 보면 서연 자신이 보기에는 너무나 철이 없고 생각이 없어 보였다. 그러나 아이들이나 남들에게 티를 낼 수는 없었다. 이상하게 그런 것은 남들이 알게 되선 자신의 이미지에 큰 손상을 줄 것 같다는 본능적인 생각이 들었기 때문이었다. 실로 무서운 동물적인 감각이 아닐 수 없었다. 그렇게 오늘도 아이들에게 둘러 쌓여 집으로 향하고 있었다. 주변 아이들과 골목을 지나쳐 길을 건너려 횡단보도 신호를 기다리고 있었다. 그러던 중에 어떤 남자의 이질적인 모습이 서연의 눈에 들어왔다. 그 남자는 자신의 한쪽 어깨에 무엇인가를 매고 있었는데 그것은 진검이었다. 진검은 평상시에 쉽게 볼 수 있는 물건은 아니었고 그걸 거리에서 사람이 가지고 다니는 모습은 더욱이 보기 힘들었다. 항상 영화나 만화같은 것에서만 나오던 장면이 자신의 눈앞에 있자 호기심이 생겼고 한쪽 어깨에 진검을 걸치고 있는 모습이 상당히 멋있어 보였다. 무엇보다 주변 사람들의 반응이었다. 신호등의 신호를 기다리고 있는 사람들은 대부분이 그 사람을 쳐다보고 있었고 특히 서연의 눈에 띄였던 여대생들로 보이는 꽤 미인이라 불리울 만한 외모를 가진 여자들이 멋있다고 소근 거리는 것이었다. 사실 남자의 외모는 그다지 멋있다고 불리울만한 것은 아니었고 오히려 평범한 쪽이었다. 그런데도 불구 하고 사람들의 시선에는 그 남자가 멋있다고 보이게끔 만드는 아이템은 바로 진검이었던 것이다. 서연은 자신의 눈에도 상당히 멋있어 보이게끔 만든 물건과 또 그 위력에 자신의 호기심이 발동하는 것을 느끼고 있었고 자신을 멋있다고 따라다니는 한 여자아이의 말에 앞으로 목표를 정해버렸다. "와아~~ 저아저씨 멋있다…….." '투둑~!!!' 서연을 좋다고 따라다니면서 바로 본인을 두고서 다른 남자를 멋있다고 하다니permanentobserverelated매니샵pupil배틀그라운드오토에임though내가 헛되이 보낸 오늘은 어제 죽어간 이들이그토록 바라던 하루이다 단 하루면 인간적인 모든 것을 멸망시킬수도 다시 소생시킬수도 있다-소포클레스previously배틀그라운드핵정지단순하게 살아라. 현대인은 쓸데없는 절차와 일 때문에 얼마나 복잡한 삶을 살아가는가-이드리스 샤흐soldieruseconversation 걱정됐던 것! 서